뒤로가기 이미지버튼 치료후기
감기 이기는 힘을 갖게 해준 함소아를 믿어요!

수완 함소아, 시윤이(6세)


건강하던 시윤이가 단체생활을 시작하더니 감기가 끊이질 않았어요.

보통 감기 초기에 약을 먹이면 좋아지곤 했는데 점점 회복에 오랜 시간이 걸리더라고요. 나중에는 한 번 감기에 걸리면 2달 이상씩 아팠어요.





감기뿐 아니라 중이염, 기관지염까지 아이를 괴롭히니 항생제를 달고 살 수밖에 없었죠.

그러던 어느 날 항생제 관련 방송 보도를 보고 항생제에 대해 다시 생각해보게 됐어요.





병원에서 처방해준다고 그냥 먹였던 것이 후회되더라고요.

그래서 항생제 없이 감기 치료 할 수 있는 곳을 찾다 함소아를 알게 됐죠. 솔직히 처음엔 워낙 양약을 많이 먹었던 아이라 치료가 될까 의심이 되더라고요.





그런데 수완 함소아한의원 장성희 원장님이 감기나 중이염은 항생제 없이 좋아질 수 있다고 말씀하셨어요.





이때 시윤이가 중이염이 심한 상태였는데 원장님을 믿고 따르니 정말 항생제 없이 점점 좋아지더라고요. 이후로 면역력을 강화시켜준다는 한약도 먹고 호흡기 치료도 꾸준하게 했어요.







목이 아프다고 할 때는 청인수를 뿌려주고 자기 전에 청비고도 발라주면서 관리했더니 아이 호흡기가 점점 좋아지더라고요.

감기에 걸려도 금세 회복해요. 항생제 없이 나을 수 있다는 것을 경험하니까 저도 느긋하게 대처할 수 있었고요.





이제 시윤이 건강에 대해서는 큰 걱정하지 않아요. 일반 병원에 가는 횟수도 크게 줄었고요.

아이 스스로 감기를 이기는 힘을 갖게 해준 함소아, 앞으로도 믿고 따를 예정이에요.^^